슬럼프...?





흠.. 개발일을 한지... 3년이 다되간다.


어찌보면, 긴시간이고... 짧다고 보면 짧은 시간인데...


대부분 재미있게 개발일을 한것 같다. 


그런데, 요즘은 재미있지가 않다. 


슬럼프라기 보다... 개발일을 하고 있다고 전혀 느껴지지 않는다.


업무의 특성이랄까...?


재미가 없어. 


무기력하다. 이 무기력이 내 정신을 좀먹고 있는 것 같다.


바뀌어야 할 것은 바로 나 자신인데. 그게 쉽지 않다.


모든 것은 실천의 문제인데... 그게 쉽지 않다.


용기를 내자.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일상로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두이노 구매  (2) 2014.04.10
소품 싸이트 모음  (0) 2013.01.18
2012 부산여행  (0) 2012.09.18
슬럼프...?  (0) 2012.09.11
일러스트레이터를 배워보자.  (0) 2012.07.12

티스토리 툴바